“크기와 생명을 맞바꾸지 말라.”(2019.4.19.금.전병욱 컬럼)

             

  교회가 커지면 조심해야 한다. 

세상의 힘을 추구할 수 있기 때문이다. 

큰 건물, 큰 광장, 큰 무기를 얻으려면 얻을 수 있다. 

힘 과시, 세력 과시하다보면 본질을 잃는다.

 시오노 나나미는 

“로마는 아름다운 건물을 지을 수 없을 때, 큰 건물을 짓기 시작했다”

고 했다. 생명 없으니, 죽은 크기로 승부 본다는 말이다. 

기독교는 생명이다. 작아도 생명이 진짜다. 

                 

  예수님은 “연한 순”(사53:2)같이 오셨다. “새싹”이란 뜻이다.

 큰 나무, 압도적 모습이 아니란 말이다. 

고운 모양, 풍채, 흠모할만한 것이 없었다. 그러나 생명이 있었다. 

우리도 마찬가지다. 생명 없는 크기는 기독교가 아니다. 

작아도 생명있음이 기독교다. 힘 추구 아니다. 

크기 추구 아니다. 화려함 추구 아니다. 인기 추구 아니다. 

                 

  작으면 삼킨바 된다. 힘 없어 보이니 삼켜 버린다. 

기독교는 삼키면 삼킨 바 되는 것이다. 

서말 밀가루는 작은 누룩을 삼켰다고 생각했을 것이다. 

근데 나중에는 작은 누룩이 밀가루 전체를 변화시킨다. 

삼킨 바 된 것이 삼킨 것을 변화시킨다. 

               

 다시 “파종과 매장” 개념을 되새기자. 

죽은 것이 묻히면 썩는다. 생명 없으면 아무리 커도 매장이다.

 썩는다. 죽는다. 

그러나 작아도 생명은 묻혀도 죽는 게 아니다. 이건 “파종”이다. 

새싹이 돋는다. 연한 순이 나온다. 

줄기, 가지가 나와서 생명의 역사를 이룬다. 

생명을 크기와 바꾸면 기독교가 아니다. 

              

  십자가를 붙들라. 

십자가를 가슴에 품고 삼키면 삼킨바 되라. 

십자가 붙들고 있으면 병을 다 뽑아버린다. 

가슴 속의 상처를 다 지워버린다. 죄를 씻어 버린다. 

집안의 저주를 제거해 버린다. 

            

  생명을 심으라. 세상이 삼키든 말든 상관없다. 

생명은 가는 곳마다 생명의 역사를 이룬다. 변화를 일으킨다. 

십자가 붙든 사람은 싸운 적이 없는 것 같은데 항상 이긴다. 

항상 삼킨 바 된 것 같은데, 삼킨 자들이 눈물 흘리며 변화된다. 

이게 생명의 능력이다. 십자가만이 생명이다. 

생명의 변화, 생명의 승리를 날마다 맛보며 살자.


전병욱 목사 컬럼

전병욱 목사 컬럼 연재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공지 “낮은 차원이 높은 차원을 이해하지 못하는 이유”(2020.7.3.금.전병욱 컬럼) 1884
공지 “디도같은 일꾼이 그립다.”(2020.6.26.금.전병욱 컬럼) 2650
공지 “호날두에게는 낭만이 없다.”(2020.6.19.금.전병욱 컬럼) 3153
공지 “기도 순서만 바뀌어도 인생이 바뀐다.”(2020.6.12.금.전병욱 컬럼) 3307
공지 “말이 아닌 말씀 붙들라.”(2020.6.4.목.전병욱 컬럼) 1977
공지 “지성소 예배를 드리라.”(2020.5.28.목.전병욱 컬럼) 4325
공지 “빛이 들어오는 그 순간! 낙심을 이긴다.”(2020.5.15.금.전병욱 컬럼) 5110
공지 “살아계신 하나님[the living God]이 역전의 근거이다.”(2020.5.8.금.전병욱 컬럼) 4372
공지 “실망의 힘! -지긋지긋하게, 질리게 만드는 축복”(2020.4.29.수.전병욱 컬럼) 5183
공지 “왜 고난? - 고난에 대한 거친 이해”(2020.4.24.금.전병욱 컬럼) 3794
공지 “마귀가 모르는 것!”(2020.4.13.월.전병욱 컬럼) 4741
공지 “당장 새장에서 벗어나라!”(2020.4.3.금.전병욱 컬럼) 5209
공지 “거울을 본 사람”(2020.3.27.금.전병욱 컬럼) 4856
공지 “보기 드문 3가지 탁월성”(2020.3.20.금.전병욱 컬럼) 5776
공지 “살았으면 새가 벌레를 먹지만 죽으면 벌레가 새를 먹는다.”(2020.3.5.목.전병욱 컬럼) 6224
공지 “Hakuna Matata![문제 삼지 않는다]”(2020.2.13.목.전병욱 컬럼) 6024
공지 “불변하는 것으로 변하는 것들을 대응하라.”(2020.2.7.금.전병욱 컬럼) 6400
공지 “부드러우면 상처 안 받는다.”(2020.1.29.수.전병욱 컬럼) 7174
공지 “사람들이 힘들어 하는 3가지!”(2020.1.22.수.전병욱 컬럼) 7221
공지 “가장 안타까운 사람 아간!”(2020.1.14.화.전병욱 컬럼) 5037
공지 “꿈 너머 꿈”(2020.1.10.금.전병욱 컬럼) 5377
공지 “믿음이 강한 자와 약한 자를 분별하는 기준은?”(2020.1.1.수.전병욱 컬럼) 7560
414 “싸우면 11일, 피하면 40년!”(2019.6.14.금.전병욱 컬럼) 5637
413 “땅보다 중요한 것”(2019.6.7.금.전병욱 컬럼) 5598
412 “언어의 온도”(2019.5.29.수.전병욱 컬럼) 5778
411 “맡은 일 제대로 하는 법”(2019.5.27.월.전병욱 컬럼) 3804
410 “예수님을 먹는다는 것은 무슨 뜻인가?”(2019.5.21.화.전병욱 컬럼) 5186
409 “어둠은 빛만 비추면 이긴다.”(2019.5.20.월.전병욱 컬럼) 3791
408 “말레이시아 선교를 위해 무엇을 기도할까?”(2019.5.17.금.전병욱 컬럼) 4533
407 “주는 자[giver]가 성공한다.”(2019.5.14.화.전병욱 컬럼) 4661
406 “무시하는 용기, 미움받을 용기”(2019.5.10.금.전병욱 컬럼) 5691
405 “선점의 원리”(2019.5.9.목.전병욱 컬럼) 4902
404 “왜 말이 많은가?”(2019.5.3.금.전병욱 컬럼) 4660
403 “에서가 아닌 나”(2019.5.1.수.전병욱 컬럼) 4440
402 “선택이 아니라 주신 것에 집중하라.”(2019.4.26.금.전병욱 컬럼) 4893
401 “포기하지 않고 계속하기 위해 기도하라.”(2019.4.23.화.전병욱 컬럼) 4958
» “크기와 생명을 맞바꾸지 말라.”(2019.4.19.금.전병욱 컬럼) 5842
399 “100대의 피아노를 조율하는 방법”(2019.4.17.수.전병욱 컬럼) 5168
398 “엔트로피를 깨는 권능[power]”(2019.4.12.금.전병욱 컬럼) 5097
397 “엘리의 58세가 주는 의미”(2019.4.2.화.전병욱 컬럼) 6683
396 “초조와 허둥댐을 이기는 길 - 기도”(2019.3.29.금.전병욱 컬럼)                   5475
395 “한 데나리온의 의미 – 은혜의 지배”(2019.3.28.목.전병욱 컬럼) 590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4 Next
/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