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별화된 기도가 차별화된 인생을 만든다.”(2018.10.19.금.전병욱 컬럼)
                   
  기도는 공급이다. 기도 없으면 고갈된다. 
기도의 방법도 중요하다. 그러나 기도의 때가 더 중요하다. 
차별성이 있어야 한다. 남들 다 할 때가 아니다. 
남들 하기 힘들 때 기도하는 것이 중요하다. “
무시로 기도하라”(엡6:18)고 명한다. 
“항상 기도하라” “무시로 기도하라.” 이건 “always”가 아니다.
 “on all occasions”(모든 경우)란 뜻이다. 
무시로 기도하라. 즉 특별히 정한 때가 없이 아무 때나 기도하라.
 시도 때도 없이 아무 때나 하라는 뜻이다. 
차별화된 기도가 차별화된 인생을 만든다.
                      
<1> 사후 기도를 하라. 
                          
  위기 전에 기도해야 한다. 
예수님도 공생애 시작 전, 12제자 선택하기 전, 
십자가 지시기 전에 기도했다. 
사전 기도다. 이건 당연하다. 큰 일 앞두고 기도는 쉽다. 
본능에 가깝다. 그러나 위기 후의 기도는 희귀하다. 어렵다. 
                           
  큰 사건 후의 기도는 감사와 유사하다. 
사후 기도가 더 큰 일을 이룬다. 마지막이 기도가 되게 하라. 
10명의 나병환자가 고침 받는다. 1명만 돌아와 감사한다. 
사후 기도는 감사 기도와 거의 같다. 사후 기도는 유익이 크다.
큰 일 이루면, 우쭐해 진다. 교만해진다. 아니면 지친다. 
거기서 끝이다. 사후 기도는 겸손히 영광 돌린다. 
교만이 들어설 자리가 없다. 
사후 기도는 묵상, 정리의 의미가 있다. 
이기는 자는 이기는 법을 아는 사람이다. 
이긴 이후 이기는 법에 대한 묵상과 정리를 한다. 
그래서 또 이기게 되는 것이다. 
                              
  히스기야는 사전 기도는 잘했다. 
18만 5천의 앗수르의 포위를 기도의 힘으로 물리쳤다. 
죽을 병을 기도로 15년 생명 연장시켰다. 
그러나 승리 후 기도가 사라졌다. 
축복, 구원, 회복 후 기도가 사라졌다. 
당시 작은 나라였던 바벨론 사신에게 온갖 보물 자랑하다가 망한다.

자랑한 것 다 빼앗길 것이다. 
후손은 바벨론의 환관이 될 것이다. 
그래도 자기 때에 벌어지지 않으면 상관 없단다.(사39:8) 
이게 히스기야의 말로다. 사후 기도없으면, 비참해진다. 
미래를 날려 버린다. 히스기야가 그걸 보여준다. 사전 기도하라.
 그러면 훌륭해질 것이다. 사후 기도하라. 
그러면 위대해 질 것이다. 
                       
<2> 바쁠수록 기도하라.
                               
  “너무 바빠서 기도한다.”(too busy not to pray.) 
디 엘 무디의 말이다.
 “너무 바빠서 하루에 3시간 기도하지 않을 수 없다.” 
마틴 루터의 말이다. 
링컨은 대통령이다. 전쟁 중이다. 무지 바쁠 때다. 
그래도 링컨을 제일 많이 볼 수 있던 장소는 “기도실”이었다.
예수님은 식사 겨를도 없었다. 잠도 못잤다. 그래도 기도하신다. (눅5:16)
                 
  시간 많은 사람, 한가한 사람이라고 기도하는 것 아니다. 
기도없으면 일도 없다. 일 없으면 기도도 없다.
 가장 바쁜 회사에서 예배 드리고 기도한다. 
한가한 회사는 예배도 기도도 없다. 
개인도 마찬가지다. 바쁜 사람에게 일 하나 더 시키라. 
그는 기도를 안다. 일하는 법을 안다. 맡긴 일을 해내고야 만다. 
바쁠 때 시키면 더 잘한다. 기도할 것이다.

능력이 주어진다. 해낸다. 이후 더 바빠질 것이다. 
                       
  요즘 왜 힘드냐고 묻는다. 바빠서요! 그게 그의 한계다. 
거기서 끝이다. 바쁘다고 기도 없으면 그게 끝이다. 
스스로 인생의 마침표를 찍지 말라. 
스스로 한계를 선언하지 말라. 바쁠수록 기도하라. 
모든 한계를 깨는 인생이 될 것이다. 
그게 믿음의 사람이다. 이런 사람은 세상이 감당하지 못한다.  


전병욱 목사 컬럼

전병욱 목사 컬럼 연재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공지 “크기와 생명을 맞바꾸지 말라.”(2019.4.19.금.전병욱 컬럼) 2450
공지 “100대의 피아노를 조율하는 방법”(2019.4.17.수.전병욱 컬럼) 826
공지 “엔트로피를 깨는 권능[power]”(2019.4.12.금.전병욱 컬럼) 2361
공지 “엘리의 58세가 주는 의미”(2019.4.2.화.전병욱 컬럼) 3611
공지 “초조와 허둥댐을 이기는 길 - 기도”(2019.3.29.금.전병욱 컬럼)                   2631
공지 “한 데나리온의 의미 – 은혜의 지배”(2019.3.28.목.전병욱 컬럼) 2485
공지 “사명자에게는 억울함이 없다.”(2019.3.15.금.전병욱 컬럼) 5497
공지 “사람들이 죽어라 파벌을 만드는 이유”(2019.3.13.수.전병욱 컬럼) 2207
공지 “워라밸, 소확행은 말씀의 취지로 돌아가는 것이다.”(2019.3.8.금.전병욱 컬럼) 3302
공지 “뉴욕이 매력적인 이유”(2019.3.7.목.전병욱 컬럼) 2811
공지 “입체적 사고가 영적인 것이다.”(2019.2.26.화.전병욱 컬럼) 4275
공지 “자유를 주셨다는 것은 힘을 주셨다는 뜻이다.”(2019.2.21.목.전병욱 컬럼) 3425
공지 “깡통 신앙과 쇠기둥 신앙”(2019.2.15.금.전병욱 컬럼) 3970
공지 “듣는 선교”(2019.2.13.수.전병욱 컬럼) 2021
380 “힘든 선택을 하라. 그러면 싱싱해진다.”(2019.1.15.화.전병욱 컬럼) 3229
379 “뭐든 처음에 하는 사람, 안드레”(2019.1.1.화.전병욱 컬럼) 5748
378 “샬롬이란 무엇인가?”(2019.1.3.목.전병욱 컬럼) 3488
377 “왜 온유한 자가 땅을 차지하는가?”(2018.12.26.수.전병욱 컬럼)      5062
376 “돌아갈 초심이 있는가?”(2018.12.19.수.전병욱 컬럼) 4460
375 “어제보다 더 나은 오늘”(2018.12.14.금.전병욱 컬럼) 5424
374 “제한적 사고는 하나님 만나면 깨진다.”(2018.12.12.수.전병욱 컬럼) 2524
373 “죽는 방법을 배워야 한다.”(2018.12.4.화.전병욱 컬럼) 5513
372 “거짓말 그만 하고, 덧셈 사고 하며 살라.”(2018.11.29.목.전병욱 컬럼) 5751
371 “성령의 자리에서 내려오라.”(2018.11.27.화.전병욱 컬럼) 3537
370 “마음대로 못하는 것이 피흘림이다.”(2018.11.19.월.전병욱 컬럼) 4326
369 “영적 전쟁에서 100전 100승 하는 방법”(2018.11.12.월.전병욱 컬럼) 6686
368 “평생 주님만 봤는데, 하루만에 많이도 봤구나!”(2018.11.5.월.전병욱 컬럼) 4524
367 “나도 누군가의 답이 될 수 있다.”(2018.10.30.화.전병욱 컬럼) 5168
366 “맛있게 잘 먹는 은사”(2018.10.26.금.전병욱 컬럼) 2420
365 “편함과 익숙함을 버리라.”(2018.10.25.목.전병욱 컬럼) 4947
» “차별화된 기도가 차별화된 인생을 만든다.”(2018.10.19.금.전병욱 컬럼) 4857
363 “영적 호르몬과 영적 페로몬”(2018.10.16.화.전병욱 컬럼) 3657
362 “기도 방해 요소를 제거하라.”(2018.10.12.금.전병욱 컬럼) 4724
361 “열심히 감사하라. 뜨겁게 감사하라.”(2018.10.9.화.전병욱 컬럼) 374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Next
/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