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병욱 목사 컬럼

전병욱 목사 컬럼 연재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공지 “적당한 결핍은 복이다.”(2020.11.13.금.전병욱 컬럼) 17471
공지 “모멸감에서 폭력이 온다.”(2020.11.6.금.전병욱 컬럼) 3970
공지 “당연의 세계에만 머무르지 말라.”(2020.10.30.금.전병욱 컬럼) 4104
공지 “구원 계획의 일부로서의 고난”(2020.10.23.금.전병욱 컬럼) 3833
공지 “여유 생겼을 때, 나의 관심사는?”(2020.10.3.토.전병욱 컬럼) 7605
공지 “기도하면 보인다.”(2020.9.25.금.전병욱 컬럼) 4346
공지 “승리를 위한 핵심 체크”(2020.9.18.금.전병욱 컬럼) 5883
공지 “깍두기 제도가 주는 의미”(2020.9.11.금.전병욱 컬럼) 4231
공지 “동네 아저씨 찾지 말고, 아버지 찾으라.”(2020.8.21.금.전병욱 컬럼) 8332
공지 “벽돌 신앙에서 만나 신앙으로!”(2020.8.14.금.전병욱 컬럼) 5180
공지 “십자가를 만나야 깨진다.”(2020.8.7.금.전병욱 컬럼) 5353
공지 “태도가 고도를 결정한다.”(2020.7.30.목.전병욱 컬럼) 6091
공지 “3시간 동안 쓰레기를 줍는 이유”(2020.7.24.금.전병욱 컬럼) 5691
공지 “고난이 오면, 뭘 기도하나요?”(2020.7.10.금.전병욱 컬럼) 8181
공지 “낮은 차원이 높은 차원을 이해하지 못하는 이유”(2020.7.3.금.전병욱 컬럼) 5640
공지 “디도같은 일꾼이 그립다.”(2020.6.26.금.전병욱 컬럼) 5398
공지 “호날두에게는 낭만이 없다.”(2020.6.19.금.전병욱 컬럼) 6097
공지 “기도 순서만 바뀌어도 인생이 바뀐다.”(2020.6.12.금.전병욱 컬럼) 6276
공지 “말이 아닌 말씀 붙들라.”(2020.6.4.목.전병욱 컬럼) 4872
공지 “지성소 예배를 드리라.”(2020.5.28.목.전병욱 컬럼) 6939
공지 “빛이 들어오는 그 순간! 낙심을 이긴다.”(2020.5.15.금.전병욱 컬럼) 7901
공지 “살아계신 하나님[the living God]이 역전의 근거이다.”(2020.5.8.금.전병욱 컬럼) 7183
공지 “실망의 힘! -지긋지긋하게, 질리게 만드는 축복”(2020.4.29.수.전병욱 컬럼) 8026
공지 “왜 고난? - 고난에 대한 거친 이해”(2020.4.24.금.전병욱 컬럼) 6407
공지 “마귀가 모르는 것!”(2020.4.13.월.전병욱 컬럼) 7672
공지 “당장 새장에서 벗어나라!”(2020.4.3.금.전병욱 컬럼) 7128
공지 “거울을 본 사람”(2020.3.27.금.전병욱 컬럼) 7496
공지 “보기 드문 3가지 탁월성”(2020.3.20.금.전병욱 컬럼) 8478
공지 “살았으면 새가 벌레를 먹지만 죽으면 벌레가 새를 먹는다.”(2020.3.5.목.전병욱 컬럼) 8842
공지 “Hakuna Matata![문제 삼지 않는다]”(2020.2.13.목.전병욱 컬럼) 8150
공지 “불변하는 것으로 변하는 것들을 대응하라.”(2020.2.7.금.전병욱 컬럼) 8582
공지 “부드러우면 상처 안 받는다.”(2020.1.29.수.전병욱 컬럼) 9713
공지 “사람들이 힘들어 하는 3가지!”(2020.1.22.수.전병욱 컬럼) 10342
공지 “가장 안타까운 사람 아간!”(2020.1.14.화.전병욱 컬럼) 7250
공지 “꿈 너머 꿈”(2020.1.10.금.전병욱 컬럼) 7961
공지 “믿음이 강한 자와 약한 자를 분별하는 기준은?”(2020.1.1.수.전병욱 컬럼) 11086
307 “알면서도 순종하지 않는 이유”(2016.6.3.금.전병욱 컬럼) 7530
306 “믿음은 버티기다.”(2019.8.12.월.전병욱 컬럼) 7527
305 “나도 누군가의 답이 될 수 있다.”(2018.10.30.화.전병욱 컬럼) 7514
304 “거짓말 그만 하고, 덧셈 사고 하며 살라.”(2018.11.29.목.전병욱 컬럼) 7507
303 “가을이 힘든 사람에게”(2017.9.22.금.전병욱 컬럼) 7487
302 “가장 왕다운 모습은 손에 성경 든 모습이다.”(2019.9.10.화.전병욱 컬럼) 7480
301 “의미를 맡기는 믿음”(2018.7.17.화.전병욱 컬럼)    7475
300 "역경 맞은 2인이 걸은 전혀 다른 길"(2017.6.15.목.전병욱 컬럼) 7446
299 “해감의 기다림, 낯설게 하기”(2017.10.13.금.전병욱 컬럼) 7441
298 “환대 없는 교인은 제자가 아니다.”(2018.5.25.금.전병욱 컬럼) 7439
297 “왜 온유한 자가 땅을 차지하는가?”(2018.12.26.수.전병욱 컬럼)      7434
296 "역할과 본질"(2016.11.1.화.전병욱 컬럼) 7421
295 “포지션[position]이 깨지는 광야”(2017.11.21.화.전병욱 컬럼) 7397
294 “도전하라. 자꾸 도전하라. 그리고 저주를 깨라.”(2016.12.24.토.전병욱 컬럼) 7375
293 "인생 분기점, 누구와 함께 하는가?"(2016.9.22.목.전병욱 컬럼) 7353
292 “비판없이 오래 쳐다볼 수 있는 사람”(2019.8.2.금.전병욱 컬럼) 7347
291 “많이 줘보면 안다.”(2019.11.27.수.전병욱 컬럼) 7346
290 “혼자가 아니란 느낌”(2017.11.8.수.전병욱 컬럼) 7334
289 “사는 게 피곤한가?”(2018.3.6.화.전병욱 컬럼) 729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5 Next
/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