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병욱 목사 컬럼

전병욱 목사 컬럼 연재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공지 “쉽게 시작하는 사람”(2017.2.20.월.전병욱 컬럼) 1435
공지 “하찮은 자리는 없다. 지금 그 자리를 존귀케 만들라.”(2017.2.17.금.전병욱 컬럼) 276
공지 “머슬[muscle]로 멋을 내라!” (2017.2.14.화.전병욱 컬럼) 1955
공지 “어두운 터널이 끝나는 날, 당신을 기억하겠다!”(2017.2.2.목.전병욱 컬럼) 4351
공지 “내게 주신 멍에를 꺽지 말라.”(2017.1.31.화.전병욱 컬럼) 2018
공지 “왜 이름이 모두 일(一)로 끝나죠?”(2017.1.30.월.전병욱 컬럼) 1372
공지 “니가 산타크로스가 되라.”(2017.1.28.토.전병욱 컬럼) 888
공지 “저도 예수쟁인데요!”(2017.1.24.화.전병욱 컬럼) 2892
공지 “2번째네. 너 교회 다니지?”(2017.1.22.주일.전병욱 컬럼) 1630
공지 “인생이 꼬이는 이유”(2017.1.18.수.전병욱 컬럼) 3073
공지 “내가 걱정하는 것으로 절대 안 죽는다.”(2017.1.17.화.전병욱 컬럼) 1855
공지 “헌신없는 자존심은 위험하다.”(2017.1.12.목.전병욱 컬럼) 2762
105 "갓난 아기도 죄인인가? 그렇다." (2016.6.21.화.전병욱 컬럼) 1154
104 "아재 개그 속에 숨겨진 외로움과 허무"(2016.6.20.월. 전병욱 컬럼) 2059
103 "대반전은 고집에서는 안 나온다."(2016.6.18.토. 전병욱 컬럼) 1978
102 "도대체 믿음으로 한 게 뭐 있나?"(2016.6.17.금. 전병욱 컬럼) 1442
101 "자만심은 어리석게 만든다."(2016.6.16.목. 전병욱 컬럼) 1205
100 "돈을 경험하는데 쓰라."(2016.6.15.수. 전병욱 컬럼) 1542
99 "비탈길의 손수레!"(2016.6.14.화. 전병욱 컬럼) 1535
98 "부르심의 원리로 일하라."(2016.6.13.월. 전병욱 컬럼) 1366
97 "연승하는 신앙"(2016.6.9.목. 전병욱 컬럼) 1799
96 "무능에 대한 두려움"(2016.6.8.수.전병욱 컬럼) 1789
95 "배추되지 말고, 거목되라."(2016.6.7.화.전병욱 컬럼) 1560
94 "움켜 쥐면 똥 된다."(2016.6.6.월.전병욱 컬럼) 1477
93 “알면서도 순종하지 않는 이유”(2016.6.3.금.전병욱 컬럼) 2714
92 "컵이 아닌 호수가 되라." (2016.6.2.목.전병욱 컬럼) 1829
91 "영적 에보니 앤 아이보리(Ebony & Ivory)"(2016.6.1.수.전병욱 컬럼) 1627
90 “why없는 how는 없다.”(2016.5.31.화. 전병욱 컬럼) 1673
89 "일꾼은 회유, 설득으로 세우는 것 아니다."(2016.5.30.월. 전병욱 컬럼) 1524
88 "의심은 무가치하지 않다. 믿음의 과정이다."(2016.5.28.토.전병욱 컬럼) 1196
87 "답답함을 푸는 돌파구가 있다."(2016.5.26.목. 전병욱 컬럼) 1766
86 "악한 약함도 많다!"(2016.5.25.수.전병욱 컬럼) 112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