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병욱 목사 컬럼

전병욱 목사 컬럼 연재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공지 “싸우면 11일, 피하면 40년!”(2019.6.14.금.전병욱 컬럼) 1520
공지 “땅보다 중요한 것”(2019.6.7.금.전병욱 컬럼) 3219
공지 “언어의 온도”(2019.5.29.수.전병욱 컬럼) 3289
공지 “맡은 일 제대로 하는 법”(2019.5.27.월.전병욱 컬럼) 1776
공지 “예수님을 먹는다는 것은 무슨 뜻인가?”(2019.5.21.화.전병욱 컬럼) 3313
공지 “어둠은 빛만 비추면 이긴다.”(2019.5.20.월.전병욱 컬럼) 2309
공지 “말레이시아 선교를 위해 무엇을 기도할까?”(2019.5.17.금.전병욱 컬럼) 3171
공지 “주는 자[giver]가 성공한다.”(2019.5.14.화.전병욱 컬럼) 2523
공지 “무시하는 용기, 미움받을 용기”(2019.5.10.금.전병욱 컬럼) 3919
공지 “선점의 원리”(2019.5.9.목.전병욱 컬럼) 3043
공지 “왜 말이 많은가?”(2019.5.3.금.전병욱 컬럼) 3146
공지 “에서가 아닌 나”(2019.5.1.수.전병욱 컬럼) 2961
공지 “선택이 아니라 주신 것에 집중하라.”(2019.4.26.금.전병욱 컬럼) 3132
공지 “포기하지 않고 계속하기 위해 기도하라.”(2019.4.23.화.전병욱 컬럼) 3250
공지 “크기와 생명을 맞바꾸지 말라.”(2019.4.19.금.전병욱 컬럼) 4416
공지 “100대의 피아노를 조율하는 방법”(2019.4.17.수.전병욱 컬럼) 2575
공지 “엔트로피를 깨는 권능[power]”(2019.4.12.금.전병욱 컬럼) 3671
공지 “엘리의 58세가 주는 의미”(2019.4.2.화.전병욱 컬럼) 4998
공지 “초조와 허둥댐을 이기는 길 - 기도”(2019.3.29.금.전병욱 컬럼)                   3898
공지 “한 데나리온의 의미 – 은혜의 지배”(2019.3.28.목.전병욱 컬럼) 3710
공지 “사명자에게는 억울함이 없다.”(2019.3.15.금.전병욱 컬럼) 6633
공지 “사람들이 죽어라 파벌을 만드는 이유”(2019.3.13.수.전병욱 컬럼) 3291
공지 “워라밸, 소확행은 말씀의 취지로 돌아가는 것이다.”(2019.3.8.금.전병욱 컬럼) 4255
공지 “뉴욕이 매력적인 이유”(2019.3.7.목.전병욱 컬럼) 3894
공지 “입체적 사고가 영적인 것이다.”(2019.2.26.화.전병욱 컬럼) 5210
공지 “자유를 주셨다는 것은 힘을 주셨다는 뜻이다.”(2019.2.21.목.전병욱 컬럼) 4451
공지 “깡통 신앙과 쇠기둥 신앙”(2019.2.15.금.전병욱 컬럼) 4989
공지 “듣는 선교”(2019.2.13.수.전병욱 컬럼) 2914
314 “당장, 당장, 당장하라.[Do it right now.]”(2018.3.29.목.전병욱 컬럼) 8921
313 “져야 이기는 싸움”(2018.3.26.월.전병욱 컬럼) 7152
312 “작은 능력(little strength)을 가지고 있습니까?”(2018.3.21.수.전병욱 컬럼) 6272
311 “절망의 자리에서 희망을 가져도 되나요?”(2018.3.20.화.전병욱 컬럼) 5555
310 “못 믿겠어? 믿는 방법을 가르쳐 주마!”(2018.3.13.화.전병욱 컬럼) 7728
309 “오마카세가 주는 특별한 경험”(2018.3.9.금.전병욱 컬럼) 6447
308 “사는 게 피곤한가?”(2018.3.6.화.전병욱 컬럼) 6027
307 “양을 이리 속으로 보내는 이유”(2018.3.5.월.전병욱 컬럼) 5586
306 “믿으면 무슨 죄를 지어도 다 되나?”(2018.3.1.목.전병욱 컬럼) 6499
305 불가능한 것을 놓고 기도하라.”(2018.2.26.월.전병욱 컬럼) 6520
304 “굳이 천사를 동원해 옥문을 연 이유”(2018.2.22.목.전병욱 컬럼) 5767
303 “믿음의 사실과 느낌이 일치하려면?”(2018.2.17.토.전병욱 컬럼) 6047
302 “어려움 감수하면 깊어진다.”(2018.2.13.화.전병욱 컬럼) 6331
301 “큰 바위 쪼개는 방법”(2018.2.12.월.전병욱 컬럼) 4953
300 “왜 기브온이 아닌 헤브론인가?”(2018.2.8.목.전병욱 컬럼)   6244
299 “당장 이렇게 살라!”(2018.2.3.토.전병욱 컬럼) 7970
298 “자기보다 잘난 부하 다루는 능력”(2018.2.1.목.전병욱 컬럼) 7086
297 “영화관이 어두운 이유”(2018.1.29.월.전병욱 컬럼) 6284
296 “가난한 사람과 부자의 휴가 방법이 다르다.”(2018.1.24.수.전병욱 컬럼) 6993
295 “갑절의 영감을 달라는 말은 무슨 뜻인가?”(2018.1.22.월.전병욱 컬럼)   729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