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병욱 목사 컬럼

전병욱 목사 컬럼 연재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공지 “공부 잘하는 아이가 자살하는 이유”(2018.1.17.수.전병욱 컬럼) 1171
공지 “권위란 무엇인가?”(2018.1.16.화.전병욱 컬럼) 1071
공지 “맨발은 신발을 가리지 않는다.”(2018.1.11.목.전병욱 컬럼) 3003
공지 “교육이 무섭다. 교육이 사람 만든다.”(2018.1.8.월.전병욱 컬럼) 2529
공지 “나무를 사지 말고, 산을 사라.”(2018.1.4.목.전병욱 컬럼) 3073
공지 “돈은 매력 있다. 왜?”(2018.1.3.수.전병욱 컬럼) 2484
공지 “간 맞추지 못하면, 음식 못하는 거다.”(2017.12.28.목.전병욱 컬럼) 3532
공지 “신앙의 큰 산, 신앙의 큰 숲을 만들자!”(2017.12.21.목.전병욱 컬럼) 4552
공지 “훌륭해 보이는 악!”(2017.12.14.목.전병욱 컬럼) 5628
공지 “좋아하는 것만 따르면 속는 인생 된다.”(2017.12.8.금.전병욱 컬럼) 4879
공지 “딱딱한 신학을 주신 이유-분말의 영성”(2017.12.7.목.전병욱 컬럼) 2640
254 “인간의 실패가 끝이 아니다.”(2017.8.29.화.전병욱 컬럼) 4528
253 “될 일은 애쓰지 않아도 쉽게 풀린다.”(2017.8.25.금.전병욱 컬럼) 5623
252 “20만배의 흙무게를 뚫고 나오는 수박씨”(2017.8.22.화.전병욱 컬럼) 4856
251 “이게 최선입니까?”(2017.8.17.목.전병욱 컬럼) 5440
250 “거절과 영접이 바꾼 운명!”(2017.8.18.금.전병욱 컬럼) 3364
249 “마귀가 절대 못하는 일 – 단순[simple]!”(2017.8.11.금.전병욱 컬럼) 6623
248 “용기 = 두려워하는 일을 하는 것!”(2017.8.10.목.전병욱 컬럼) 3911
247 “이렇게 절망을 이기라.”(2017.8.4.금.전병욱 컬럼) 6920
246 “포지션 바꾸는데 너무 많은 에너지를 쓰지 말라.”(2017.7.31.월.전병욱 컬럼) 5593
245 “비바람 부는 날 둥지를 짓는 이유”(2017.7.27.목.전병욱 컬럼) 5155
244 “빌 게이츠 딸과 결혼하는 법”(2017.7.25.화.전병욱 컬럼) 4766
243 “기능과 멋 중 하나만 선택하고 살라.”(2017.7.19.수.전병욱 컬럼) 5787
242 “티백[tea bag]이 뜨거운 물을 만날 때”(2017.7.13.목.전병욱 컬럼) 5926
241 “기구한 어머니의 상처 많은 아들 솔로몬!”(2017.7.11.화.전병욱 컬럼) 4724
240 “When we pray, God works!”(2017.7.10.월.전병욱 컬럼) 4568
239 “희생이 나쁜 게 아니다. 내게만 주어진 기회다.”(2017.7.4.화.전병욱 컬럼) 6072
238 “모진 바람은 들판의 혼돈을 정리한다.”(2017.6.30.금.전병욱 컬럼) 6144
237 "불순물이 보석 만든다."(2017.6.23.금.전병욱 컬럼) 7977
236 "갈등이 신앙의 근육을 키운다."(2017.6.20.화.전병욱 컬럼) 5249
235 "인상(impression)이 외모(appearance)보다 중요하다."(2017.6.19.월.전병욱 컬럼) 453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Next
/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