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도 누군가의 답이 될 수 있다.”(2018.10.30.화.전병욱 컬럼)
                    
  자신을 늘 과소평가한다. 
뭘 제대로 할 수 있는 것이 없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때론 “나도 누군가의 답이 될 수 있다.” 
중풍병 걸린 사람이 있다. 낮은 사람이다. 
하인이다. 마비병이다. 속수무책이다. 
그에게 인생의 답은 백부장 주인이었다. 
그가 예수님께 부탁했고, 예수님은 그를 낫게 했다. 
나도 누군가의 답이 되는 인생을 살려면? 
                 
1. 맡김의 능력
                   
  자기 능력이 아니었다. 백부장의 능력은 ‘맡김의 능력’이었다. 
모리아산의 아브라함과 이삭은 황당했다. 
100세에 낳은 아들을 번제로 드리라니! 
이삭은 영문도 모른채 묶인다. 
근데 두사람 다 그 상황을 하나님께 맡긴다. 
이해, 납득, 공감되어서 아니다. 그냥 맡겼더니, 
하나님이 준비해 두셨다. 그게 여호와이레다. 
                     
  모세는 자기 방법으로 뭘 하려 했다. 
성급하게 애굽 사람 죽인다. 스스로 간단한 수습도 못한다. 
맡기지 않으면 무능하다. 
뭘 심하게 원하면 하나님이 들어주신다. 
허용하는 하나님이다. 근데 부작용이 많다. 
 “그러므로 여호와께서는 그들이 요구한 것을 그들에게 주셨을지라도 그들의 영혼은 쇠약하게 하셨도다”(시 106:15) 
맡기라. 그러면 주가 이루신다. 
우린 종종 마귀가 우릴 위협한다고 생각한다. 아니다. 
맡기기 시작하면, 우리가 마귀의 치명적 위협이 될 수 있다. 
맡기는 순간 우리는 이미 누군가의 답이 되어 있다.
                  
2. 남을 위한 몸부림
                        
  자기 잘 살려고 몸부림 치는 사람은 많다. 
부자되려고, 출세하려고, 고시 붙으려고 뛰는 사람은 많다. 
근데 밑의 사람, 남을 위해서 몸부림치는 사람은 드물다. 
내게 고난을 왜 주시나? 나의 훈련과 연단?  
물론 그럴 경우도 있다. 
나의 고난이 남을 위한 고난일 수 있다는 생각을 하라. 
모세는 40년간 광야 구석구석을 다니는 고난을 당했다. 
이건 자기만 위한 것이 아니었다. 
200만 이스라엘의 구원을 위한 고난이었다. 
모세의 고난 경험이 민족이 걷는 길의 전체 경험이 되었다. 
섭리 속에 낭비는 없다. 
                      
  남을 위한 몸부림을 치라. 그에게 답이 된다. 
동시에 나도 변한다. 꽤 성공한 여자분이 있다. 
고급 레스토랑을 운영한다. 
갑자기 “좋은 남자 만남을 위한 기도”해 달란다. 
너무 조건이 좋다. 그 주변에 좋지 않은 남자들이 접근할 
가능성이 높았다. 
그 환경에서는 신실하고 좋은 남자를 구별해 낼 길이 없다. 
그래서 그에게 제안했다. 
“무조건 선교 가십시오. 할 수 있는대로 봉사하는 낮은 곳으로
 가십시오. 거기에 인재가 숨어 있습니다.” 
세례 요한 만나려면 광야로 가야 한다. 왕궁에는 없다. 
다윗 만나려면, 광야로 가야 한다. 
왕궁에는 사울이 있을 뿐이다. 
남을 위한 몸부림이 왜 내게 유익인가? 
과정 속에서 진국을 만나는 기회를 얻기 때문이다. 
그냥 순종하라. 순종의 자리는 생각한 것, 생각지 못한 모든 것을 얻는 종합선물세트다. 
                  
3. 적극적 순종
                     
  백부장의 적극성이 중풍병 하인에게 즉각적인 복이 되었다. 
가서 고쳐준단다. 백부장은 갈 필요도 없다고 말한다. 
예수님은 하인 부리듯, 병도 명할 수 있다 한다. 
“말씀만 하옵소서. 그러면 하인이 낫겠습니다.” 
적극성이 답이 되는 인생으로 만든다. 아이에게 
“어쩌면 그렇게 얌전하고, 착해요?”라고 말한다. 
이건 칭찬이 아니다. “진취성 없어서 잘 할 수 없다”는 뜻이다.
 뭐든 적극적으로 하라. 바디매오는 맹인인데, 
말씀 듣고 겉옷 던지고 뛴다. 
삭개오는 예수님 보고 싶어서 돌감람나무에 오른다. 
부르니까, 뛰어 내려온다. 집에 모신다. 변화 후 곧장
 “재산 반을 가난한 사람에게, 속여 빼앗은 것은 4배로 갚겠다” 
한다. 적극적이다. 
마리아는 300데나리온짜리 향유를 깨서 예수님께 붓는다. 
적극성이다. 뭐든 적극적으로 하라. 그게 이웃에게도 복이 된다.
 느려 터져서 받을 복도 못받게 하지 말라. 느린 건 악이다. 
“악하고 게으른 종아” 이건 욕이다. 
“선하고 민첩한 종”이 되라. 
그러면 나도 누군가의 답이 될 수 있다. 


전병욱 목사 컬럼

전병욱 목사 컬럼 연재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공지 “잠 자는 동안에도 복을 주신다.”(2019.12.6.금.전병욱 컬럼) 2192
공지 “많이 줘보면 안다.”(2019.11.27.수.전병욱 컬럼) 3311
공지 “옷걸이론”(2019.11.20.수.전병욱 컬럼) 3407
공지 “빚진 마음으로!”(2019.11.14.목.전병욱 컬럼) 3156
공지 “힘 빼는 기술”(2019.11.4.월.전병욱 컬럼) 2065
공지 “오래 사는 법 vs. 영원히 사는 법”(2019.10.28.월.전병욱 컬럼) 4055
공지 “초라한 상태로 머물러도 된다.”(2019.10.21.월.전병욱 컬럼) 4752
공지 “쐐기같이 박혀 죽는 54개의 복들”(2019.10.14.월.전병욱 컬럼) 3406
공지 “소금 되라의 의미”(2019.10.7.월.전병욱 컬럼) 2765
공지 “교회의 두 기둥 야긴과 보아스”(2019.10.4.금.전병욱 컬럼) 8336
공지 “맨발로 선 하나님의 사람”(2019.9.27.금.전병욱 컬럼) 4467
공지 “기껏해야 한날 괴로움이다.”(2019.9.24.화.전병욱 컬럼) 3723
공지 “억지로라도 충성하라.”(2019.9.20.금.전병욱 컬럼) 3856
공지 “절대로 매너리즘에 빠지지 않는 길”(2019.9.17.화.전병욱 컬럼) 2663
공지 “가장 왕다운 모습은 손에 성경 든 모습이다.”(2019.9.10.화.전병욱 컬럼) 3971
공지 “화 났을 때도 기도하라.”(2019.9.2.월.전병욱 컬럼) 3290
공지 “모세의 후손이 망한 이유”(2019.8.27.화.전병욱 컬럼) 4682
공지 “거듭나지 않으면 독이 된다.”(2019.8.26.월.전병욱 컬럼) 3681
공지 “장담 대신 기도”(2019.8.20.화.전병욱 컬럼) 2798
410 “예수님을 먹는다는 것은 무슨 뜻인가?”(2019.5.21.화.전병욱 컬럼) 4436
409 “어둠은 빛만 비추면 이긴다.”(2019.5.20.월.전병욱 컬럼) 3207
408 “말레이시아 선교를 위해 무엇을 기도할까?”(2019.5.17.금.전병욱 컬럼) 3924
407 “주는 자[giver]가 성공한다.”(2019.5.14.화.전병욱 컬럼) 3701
406 “무시하는 용기, 미움받을 용기”(2019.5.10.금.전병욱 컬럼) 5056
405 “선점의 원리”(2019.5.9.목.전병욱 컬럼) 4156
404 “왜 말이 많은가?”(2019.5.3.금.전병욱 컬럼) 4126
403 “에서가 아닌 나”(2019.5.1.수.전병욱 컬럼) 3799
402 “선택이 아니라 주신 것에 집중하라.”(2019.4.26.금.전병욱 컬럼) 4179
401 “포기하지 않고 계속하기 위해 기도하라.”(2019.4.23.화.전병욱 컬럼) 4250
400 “크기와 생명을 맞바꾸지 말라.”(2019.4.19.금.전병욱 컬럼) 5219
399 “100대의 피아노를 조율하는 방법”(2019.4.17.수.전병욱 컬럼) 4363
398 “엔트로피를 깨는 권능[power]”(2019.4.12.금.전병욱 컬럼) 4539
397 “엘리의 58세가 주는 의미”(2019.4.2.화.전병욱 컬럼) 5948
396 “초조와 허둥댐을 이기는 길 - 기도”(2019.3.29.금.전병욱 컬럼)                   4820
395 “한 데나리온의 의미 – 은혜의 지배”(2019.3.28.목.전병욱 컬럼) 4892
394 “사명자에게는 억울함이 없다.”(2019.3.15.금.전병욱 컬럼) 7505
393 “사람들이 죽어라 파벌을 만드는 이유”(2019.3.13.수.전병욱 컬럼) 3978
392 “워라밸, 소확행은 말씀의 취지로 돌아가는 것이다.”(2019.3.8.금.전병욱 컬럼) 5114
391 “뉴욕이 매력적인 이유”(2019.3.7.목.전병욱 컬럼) 496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3 Next
/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