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병욱 목사 컬럼

전병욱 목사 컬럼 연재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공지 “기능과 멋 중 하나만 선택하고 살라.”(2017.7.19.수.전병욱 컬럼) 994
공지 “티백[tea bag]이 뜨거운 물을 만날 때”(2017.7.13.목.전병욱 컬럼) 2982
공지 “기구한 어머니의 상처 많은 아들 솔로몬!”(2017.7.11.화.전병욱 컬럼) 2070
공지 “When we pray, God works!”(2017.7.10.월.전병욱 컬럼) 1779
공지 “희생이 나쁜 게 아니다. 내게만 주어진 기회다.”(2017.7.4.화.전병욱 컬럼) 3517
공지 “모진 바람은 들판의 혼돈을 정리한다.”(2017.6.30.금.전병욱 컬럼) 3580
공지 "불순물이 보석 만든다."(2017.6.23.금.전병욱 컬럼) 4478
공지 "갈등이 신앙의 근육을 키운다."(2017.6.20.화.전병욱 컬럼) 2781
공지 "인상(impression)이 외모(appearance)보다 중요하다."(2017.6.19.월.전병욱 컬럼) 2194
공지 "누구도 죽은 것은 공격하지 않는다!"(2017.6.16.금.전병욱 컬럼) 3080
공지 "역경 맞은 2인이 걸은 전혀 다른 길"(2017.6.15.목.전병욱 컬럼) 2250
공지 "순종하면 제 발로 모이게 하신다."(2017.6.9.금.전병욱 컬럼) 3662
공지 "고난의 쓴 공을 기도의 방망이로 날려 버리라."(2017.6.6.화.전병욱 컬럼) 3505
공지 "하찮은 것은 하찮게 여기라."(2017.6.1.목.전병욱 컬럼) 4136
243 "창조주 하나님은 '공''가''고'의 하나님" (2013. 4.13 전병욱 컬럼) 1 21145
242 “시너지의 하나님, 합력의 하나님” (2013.4.20 전병욱 컬럼) 23901
241 “빈 자리 의식” (2014.1.17 전병욱 목사) 12238
240 “신뢰가 주는 비용 절감” (2014.1.26 전병욱 목사) 10612
239 “집 빨리 나가게 하는 방법” (2014.1.28 전병욱 목사) 26889
238 “청소에는 힘이 있다.” (2014.2.7 전병욱 목사) 14475
237 “매력과 식상함은 종이 한 장 차이!” (2014.2.16 전병욱 목사) 14391
236 “gain, joy, end (긍정, 낙관, 종말)” (2014.2.21 전병욱 목사) 12232
235 “허밍버드(Hummingbird)와 알바트로스(Albatross)” (2014.2.28 전병욱 목사) 15831
234 “내가 망하면, 기쁘게 산다.(I must become less)” (2014.3.7 전병욱 목사) 14143
233 “술 담배하면서 예배 드려도 되나요?” (2014.3.14 전병욱 목사) 21187
232 “다시 새벽의 기적을 맛보는 자리로!” (2014.3.21 전병욱 목사) 14199
231 “실력이 있어야 중단되지 않는다.” (2014.4.6 전병욱 목사) 13345
230 “저주를 두려워 말라. 힘이 되는 말을 해주라.” (2014.4.11 전병욱 목사) 15829
229 “얻지 못함 = 기도없음” (Have not = Ask not) - 2014.5.16 전병욱 목사 12303
228 “대안이 없어야 고난도 짧아진다.” - 2014.5.28 전병욱 목사 12801
227 “막내는 목마름의 존재이다.” - 2014.6.5 전병욱 목사 10268
226 “사랑받지 못하면 사고친다.” - 2014.6.13 전병욱 목사 13179
225 “얼굴부터 회개하자!” - 2014.6.20 전병욱 목사 17999
224 “예수님이 기뻐하지 않는 것” - 2014.7.4 전병욱 목사 1533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Next
/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