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둠은 빛만 비추면 이긴다.”(2019.5.20.월.전병욱 컬럼)

              

  죄 지은 여자를 죽이려 한다. 

예수님은 죄없는 자가 먼저 돌로 치라 한다. 다 도망간다. 

“너를 정죄하는 자가 있느냐” “없습니다.”

 “나도 너를 정죄 안한다. 다시는 죄를 범치 말라.”

 어떻게 다시는 죄를 범치 않을까? 내 힘으로? 

아니다. 내 의지로? 안된다. 

이 사건 이후에 예수님은 

“나는 세상의 빛이다”(요8:12)고 말씀하신다. 

나를 따르는 자는 어둠에 다니지 않는다. 

빛 따라 다니면, 죄를 이긴다는 말이다. 

            

  세상은 어둠이다. 나는 어둠이다. 

예수님은 빛이다. 빛 예수를 모시면, 어둠을 이긴다. 

혼돈을 이긴다. 흑암을 이긴다. 

아무리 동굴이라 해도 빛을 비추면, 이긴다. 

어떤 형태든지 어둠을 경험하면, 빛 예수를 전하라. 

그러면 산다. 그러면 해결된다. 

                

  빛 예수가 임하면, “분별력”이 생긴다. 

더 이상 방황, 분간치 못함이 없다. 실족하지 않는다. 

어둠 속에는 “속도”는 의미없다. 빠를수록 위험하다. 

캄캄한 산에서 뛰라 해 보라. 죽으라는 말이나 마찬가지다. 

빛 예수가 임해야 “방향”이 잡힌다. 

속도보다 중요한 것이 방향이다. 

지금은 무조건 빠른 걸 추구하는 시대다. 

방향은 확인도 안한다. 그래서 헛되다.

 빛 예수가 임해야 헛수고가 없다. 

인생의 헛됨이 사라진다. 빛 가운데 살라. 바른 방향으로 가라. 

                  

  빛 예수가 임하면, 마귀를 멸한다. 

빛은 멸균력이 있다. 

온갖 마귀의 더러움이 있는 곳에 빛 예수를 전하라. 

마귀는 힘을 잃고, 영적 세균은 멸균될 것이다. 

지금 선교 중이다. 빛 예수를 모르는 말레이시아다. 

빛 예수를 증거하니, 눌린 사람들의 얼굴의 어둠이 사라진다. 

절망에 눌린 영혼이 일어난다. 찬송이 터져 나온다. 

절망에서 소망을 되찾는다. 

우리가 할 일은 빛 예수 전하는 길 밖에 없다. 

어둠을 보는 순간, 답답해 하고, 한숨 쉬지 말라. 

빛 예수 전하기만 하면, 산다는 확신 가지고 전하라. 

우리는 어둠이 두렵지 않다. 어둠의 세력도 두렵지 않다. 

빛 예수 전하면 100% 이기기 때문이다. 

일어나라. 빛을 비추라. 빛 예수가 밝게 만들 것이다.


전병욱 목사 컬럼

전병욱 목사 컬럼 연재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공지 “승리를 위한 핵심 체크”(2020.9.18.금.전병욱 컬럼) 1539
공지 “깍두기 제도가 주는 의미”(2020.9.11.금.전병욱 컬럼) 2198
공지 “동네 아저씨 찾지 말고, 아버지 찾으라.”(2020.8.21.금.전병욱 컬럼) 6269
공지 “벽돌 신앙에서 만나 신앙으로!”(2020.8.14.금.전병욱 컬럼) 3310
공지 “십자가를 만나야 깨진다.”(2020.8.7.금.전병욱 컬럼) 3518
공지 “태도가 고도를 결정한다.”(2020.7.30.목.전병욱 컬럼) 4077
공지 “3시간 동안 쓰레기를 줍는 이유”(2020.7.24.금.전병욱 컬럼) 3938
공지 “고난이 오면, 뭘 기도하나요?”(2020.7.10.금.전병욱 컬럼) 6306
공지 “낮은 차원이 높은 차원을 이해하지 못하는 이유”(2020.7.3.금.전병욱 컬럼) 4200
공지 “디도같은 일꾼이 그립다.”(2020.6.26.금.전병욱 컬럼) 3871
공지 “호날두에게는 낭만이 없다.”(2020.6.19.금.전병욱 컬럼) 4528
공지 “기도 순서만 바뀌어도 인생이 바뀐다.”(2020.6.12.금.전병욱 컬럼) 4626
공지 “말이 아닌 말씀 붙들라.”(2020.6.4.목.전병욱 컬럼) 3242
공지 “지성소 예배를 드리라.”(2020.5.28.목.전병욱 컬럼) 5345
공지 “빛이 들어오는 그 순간! 낙심을 이긴다.”(2020.5.15.금.전병욱 컬럼) 6155
공지 “살아계신 하나님[the living God]이 역전의 근거이다.”(2020.5.8.금.전병욱 컬럼) 5369
공지 “실망의 힘! -지긋지긋하게, 질리게 만드는 축복”(2020.4.29.수.전병욱 컬럼) 6333
공지 “왜 고난? - 고난에 대한 거친 이해”(2020.4.24.금.전병욱 컬럼) 4812
공지 “마귀가 모르는 것!”(2020.4.13.월.전병욱 컬럼) 5811
공지 “당장 새장에서 벗어나라!”(2020.4.3.금.전병욱 컬럼) 5908
공지 “거울을 본 사람”(2020.3.27.금.전병욱 컬럼) 5800
공지 “보기 드문 3가지 탁월성”(2020.3.20.금.전병욱 컬럼) 6832
공지 “살았으면 새가 벌레를 먹지만 죽으면 벌레가 새를 먹는다.”(2020.3.5.목.전병욱 컬럼) 7186
공지 “Hakuna Matata![문제 삼지 않는다]”(2020.2.13.목.전병욱 컬럼) 6805
공지 “불변하는 것으로 변하는 것들을 대응하라.”(2020.2.7.금.전병욱 컬럼) 7169
공지 “부드러우면 상처 안 받는다.”(2020.1.29.수.전병욱 컬럼) 8101
공지 “사람들이 힘들어 하는 3가지!”(2020.1.22.수.전병욱 컬럼) 8333
공지 “가장 안타까운 사람 아간!”(2020.1.14.화.전병욱 컬럼) 5704
공지 “꿈 너머 꿈”(2020.1.10.금.전병욱 컬럼) 6243
공지 “믿음이 강한 자와 약한 자를 분별하는 기준은?”(2020.1.1.수.전병욱 컬럼) 8870
481 페허가 재건되는 길”(2019.8.15.목.전병욱 컬럼) 3346
480 축복이 노력보다 강하다.”(2018.5.30.수.전병욱 컬럼) 8061
479 사랑은 긴 고통(long suffering)"(2016.5.19.목.전병욱 컬럼) 5089
478 불가능한 것을 놓고 기도하라.”(2018.2.26.월.전병욱 컬럼) 8158
477 남자의 침묵"(2016.9.6.화.전병욱 컬럼) 5073
476 “힘든 선택을 하라. 그러면 싱싱해진다.”(2019.1.15.화.전병욱 컬럼) 5174
475 “힘 빼는 기술”(2019.11.4.월.전병욱 컬럼) 5564
474 “희생하고 말하라. 피 흘리고 외치라.”(2019.1.29.화.전병욱 컬럼) 5103
473 “희생이 나쁜 게 아니다. 내게만 주어진 기회다.”(2017.7.4.화.전병욱 컬럼) 8657
472 “훌륭해 보이는 악!”(2017.12.14.목.전병욱 컬럼) 9850
471 “훈련도구로 고난만 있냐? 상으로도 훈련하신다.”(2018.9.18.화.전병욱 컬럼) 5643
470 “환대 없는 교인은 제자가 아니다.”(2018.5.25.금.전병욱 컬럼) 7039
469 “화 났을 때도 기도하라.”(2019.9.2.월.전병욱 컬럼) 5971
468 “혼자가 아니란 느낌”(2017.11.8.수.전병욱 컬럼) 6879
467 “헌신없는 자존심은 위험하다.”(2017.1.12.목.전병욱 컬럼) 6927
466 “허밍버드(Hummingbird)와 알바트로스(Albatross)” (2014.2.28 전병욱 목사) 21192
465 “해감의 기다림, 낯설게 하기”(2017.10.13.금.전병욱 컬럼) 7083
464 “합리화에서 원망이 나온다.”(2017.11.14.화.전병욱 컬럼) 7563
463 “한 데나리온의 의미 – 은혜의 지배”(2019.3.28.목.전병욱 컬럼) 630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5 Next
/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