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명자에게는 억울함이 없다.”(2019.3.15.금.전병욱 컬럼)
                           
  존경하는 사람이 누구냐고 묻는다. 대개 없다고 한다. 
“이순신장군, 세종대왕, 어거스틴, 로이드존스”라고 말한다.
 모두 죽었거나, 외국 사람들이다. 조금 교만해 보인다. 
과거에는 “목사님, 아버지, 선생님”이 존경하는 사람이었다. 
가까이 있는 사람, 평범한 사람이 존경 대상이었다. 
그 분들이 허물이 없기에 존경했겠는가? 
옆에서 보는 아버지, 항상 접하는 선생님에게 약점이 없을 리 없다. 
그땐 장점을 보는 눈으로 살았다. 
차마 단점을 입에 담지 못하는 사람으로 여기고 존경했다. 
                    
  가까이 있는 존경, 위인이 아닌 작은 자에 대한 존경, 평범한 존경이 좋다. 
그런 존경이 현실적이다. 그런 존경이 있어야 성장한다. 배운다.
교만은 나쁘다. 왜? 
교만이 나쁜 여러 가지 이유가 있지만, 그중 제일 나쁜 것은 배우지 못한다는 것이다. 
욕하면서 배울 수 없다. 그래서 존경이 없으면 성장 못한다. 
항상 정체다. 오히려 퇴보다. 
                    
  바울에게는 배울 게 많다. 완벽해서가 아니다. 
비방자, 박해자, 폭행자였지만 바뀌었기 때문이다. 
이 바뀌는 추세가 좋다. 
                   
  바울은 열심히 충성했는데, 감옥이다. 
사람들은 대개 “자기 처지”에 집중한다. 그래서 억울하다. 
이유없이 괴롭히는 사람들에게 “나쁜 놈들”이란 말이 나온다. 
자기를 돌아보지 않는 하나님에게 “이럴수가!”라고 원망한다.
 반면 바울의 초점은 “자기 처지”가 아니다. 
“복음”이다. 그래서 억울함이 없다. 
사람에 대해 “나쁜 놈들”, 하나님에 대해 “이럴수가”가 없다. 
                              
  바울은 감옥에서 풀려나기를 기도하지 않는다. 
다만 “전도할 문”이 열리기를 기도한다. 
자기 사명, 전도의 사명이 잘 되기를 기도한다. 
초점이 복음에 있기 때문이다. 
보통 사람들에게 “당신은 목적없이 산다”고 말하면 화를 낸다. 
나를 뭐로 아느냐라는 태도다. 
근데 실제 사는 걸 보면, 목적 없이 “자기 처지”에만 골몰한다. 
처지가 좋으면 희희낙락이다. 환경이 풀리면 축복이라 한다. 
그럼 목적은? 그 사람들에게는 안중에도 없다. 
                         
  베트남 선교의 목적은? 
많은 베트남 사람들에게 복음이 전파되는 것이다. 
그들이 회심해서 예배자로 서는 것이다. 
이게 목적이라면, 불편해도 된다. 힘들어도 괜찮다. 
복음이 사람들에게 전파되면 성공한 것이다. 
반면 자기 처지에 초점을 맞추면, 좋은 리조트에서 잘 쉬다오면, 좋은 것이다. 
여러 신기한 곳을 방문하면 잘된 것이다. 
이건 좋은 처지에 놓인 망한 모습이다. 
              
  “그의 나라와 그의 의를 구한다”라는 말의 뜻은 간단하다. 
목적 가지고 살라는 것이다. 
자기 처지의 좋고 나쁨에 목숨 걸지 말라는 뜻이다. 
나는 새교회 모든 성도가 모두 성공자 되기를 바란다. 
성공한 인생이란 처지에 관계없이 하나님이 주신 목적을  이루는 삶이다.

사명자의 삶이다. 
이런 삶이 고달파 보여도 기쁜 삶이다. 
어려워 보여도 신나는 인생이다. 그 길을 가자. 
한눈 팔 시간이 없다.  


전병욱 목사 컬럼

전병욱 목사 컬럼 연재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공지 “믿음은 버티기다.”(2019.8.12.월.전병욱 컬럼) 2148
공지 “비판없이 오래 쳐다볼 수 있는 사람”(2019.8.2.금.전병욱 컬럼) 4724
공지 “슬럼프에서 다시 돌아갈 기준”(2019.7.30.화.전병욱 컬럼) 2330
공지 “지금은 스트라디바리우스를 만들 수 없는 이유”(2019.7.26.금.전병욱 컬럼) 3522
공지 “밉상 되지 말고, 사랑스러워지라.”(2019.7.24.수.전병욱 컬럼) 2750
공지 “골탕 먹이지 말라.”(2019.7.19.금.전병욱 컬럼) 2998
공지 “고난으로 고난을 극복하라.”(2019.7.15.월.전병욱 컬럼) 2286
공지 “남에게 친절하라. 그게 나를 위한 일이다.”(2019.7.12.금.전병욱 컬럼) 2278
공지 “사는 것이 기적인가, 죽는 것이 기적인가?”(2019.7.9.화.전병욱 컬럼) 2080
공지 “먹는 것이 신앙이다.”(2019.7.3.수.전병욱 컬럼) 4229
공지 “어떤 고난도 잠깐으로 생각하라.”(2019.6.28.금.전병욱 컬럼) 2834
공지 “하늘의 힘으로 땅의 문제를 해결하라.”(2019.6.27.목.전병욱 컬럼) 2767
공지 “챔피온의 무게를 견디는 힘”(2019.6.17.월.전병욱 컬럼) 3109
공지 “성령 받으라. 능력 받으라.”(2019.6.21.금.전병욱 컬럼) 1673
공지 “싸우면 11일, 피하면 40년!”(2019.6.14.금.전병욱 컬럼) 4288
공지 “땅보다 중요한 것”(2019.6.7.금.전병욱 컬럼) 4438
공지 “언어의 온도”(2019.5.29.수.전병욱 컬럼) 4460
공지 “맡은 일 제대로 하는 법”(2019.5.27.월.전병욱 컬럼) 2755
공지 “예수님을 먹는다는 것은 무슨 뜻인가?”(2019.5.21.화.전병욱 컬럼) 3963
공지 “어둠은 빛만 비추면 이긴다.”(2019.5.20.월.전병욱 컬럼) 2843
공지 “말레이시아 선교를 위해 무엇을 기도할까?”(2019.5.17.금.전병욱 컬럼) 3591
공지 “주는 자[giver]가 성공한다.”(2019.5.14.화.전병욱 컬럼) 3193
공지 “무시하는 용기, 미움받을 용기”(2019.5.10.금.전병욱 컬럼) 4583
공지 “선점의 원리”(2019.5.9.목.전병욱 컬럼) 3703
공지 “왜 말이 많은가?”(2019.5.3.금.전병욱 컬럼) 3704
공지 “에서가 아닌 나”(2019.5.1.수.전병욱 컬럼) 3434
공지 “선택이 아니라 주신 것에 집중하라.”(2019.4.26.금.전병욱 컬럼) 3723
공지 “포기하지 않고 계속하기 위해 기도하라.”(2019.4.23.화.전병욱 컬럼) 3800
공지 “크기와 생명을 맞바꾸지 말라.”(2019.4.19.금.전병욱 컬럼) 4870
공지 “100대의 피아노를 조율하는 방법”(2019.4.17.수.전병욱 컬럼) 3202
공지 “엔트로피를 깨는 권능[power]”(2019.4.12.금.전병욱 컬럼) 4106
공지 “엘리의 58세가 주는 의미”(2019.4.2.화.전병욱 컬럼) 5504
공지 “초조와 허둥댐을 이기는 길 - 기도”(2019.3.29.금.전병욱 컬럼)                   4340
공지 “한 데나리온의 의미 – 은혜의 지배”(2019.3.28.목.전병욱 컬럼) 4342
» “사명자에게는 억울함이 없다.”(2019.3.15.금.전병욱 컬럼) 7127
공지 “사람들이 죽어라 파벌을 만드는 이유”(2019.3.13.수.전병욱 컬럼) 3661
공지 “워라밸, 소확행은 말씀의 취지로 돌아가는 것이다.”(2019.3.8.금.전병욱 컬럼) 4685
공지 “뉴욕이 매력적인 이유”(2019.3.7.목.전병욱 컬럼) 4421
공지 “입체적 사고가 영적인 것이다.”(2019.2.26.화.전병욱 컬럼) 5657
공지 “자유를 주셨다는 것은 힘을 주셨다는 뜻이다.”(2019.2.21.목.전병욱 컬럼) 4852
공지 “깡통 신앙과 쇠기둥 신앙”(2019.2.15.금.전병욱 컬럼) 5485
공지 “듣는 선교”(2019.2.13.수.전병욱 컬럼) 3366
428 "창조주 하나님은 '공''가''고'의 하나님" (2013. 4.13 전병욱 컬럼) 1 24121
427 “시너지의 하나님, 합력의 하나님” (2013.4.20 전병욱 컬럼) 26930
426 “빈 자리 의식” (2014.1.17 전병욱 목사) 14542
425 “신뢰가 주는 비용 절감” (2014.1.26 전병욱 목사) 12578
424 “집 빨리 나가게 하는 방법” (2014.1.28 전병욱 목사) 30978
423 “청소에는 힘이 있다.” (2014.2.7 전병욱 목사) 16858
422 “매력과 식상함은 종이 한 장 차이!” (2014.2.16 전병욱 목사) 16866
421 “gain, joy, end (긍정, 낙관, 종말)” (2014.2.21 전병욱 목사) 14296
420 “허밍버드(Hummingbird)와 알바트로스(Albatross)” (2014.2.28 전병욱 목사) 19857
419 “내가 망하면, 기쁘게 산다.(I must become less)” (2014.3.7 전병욱 목사) 16312
418 “술 담배하면서 예배 드려도 되나요?” (2014.3.14 전병욱 목사) 23585
417 “다시 새벽의 기적을 맛보는 자리로!” (2014.3.21 전병욱 목사) 16520
416 “실력이 있어야 중단되지 않는다.” (2014.4.6 전병욱 목사) 15261
415 “저주를 두려워 말라. 힘이 되는 말을 해주라.” (2014.4.11 전병욱 목사) 18207
414 “얻지 못함 = 기도없음” (Have not = Ask not) - 2014.5.16 전병욱 목사 14633
413 “대안이 없어야 고난도 짧아진다.” - 2014.5.28 전병욱 목사 15310
412 “막내는 목마름의 존재이다.” - 2014.6.5 전병욱 목사 12162
411 “사랑받지 못하면 사고친다.” - 2014.6.13 전병욱 목사 15606
410 “얼굴부터 회개하자!” - 2014.6.20 전병욱 목사 20438
409 “예수님이 기뻐하지 않는 것” - 2014.7.4 전병욱 목사 1757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2 Next
/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