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교 우울증에서 벗어나는 길”(2019.2.8.금.전병욱 컬럼)
  
  새교회만 있는 우울증이 있다. 선교 우울증이다. 
선교 이후 허탈감, 무의미감, 몸과 마음의 지침이 온다. 
이건 문제 있는 건가? 헛된 것인가? 
아니다. 우울은 하나님 앞에서 나를 재정비하는 시간이다. 
   
  로뎀 나무 아래 엘리야도 큰 승리 이후 우울감이 찾아왔다. 
죽기를 구한다. 자기를 비하한다. 하나님은 선하시다. 
모든 것이 유익을 위해서 주신 것이다. 잘 사용하면 득이 된다. 
선교 우울증에서 벗어나는 길은?
         
1. 잘 먹고 자라(육체의 정비)
               
  하나님이 엘리야를 신생아 다루듯 다룬다. 
먹고, 자고, 눕고, 싸게 한다. 3차례 먹이고 재운다. 
그랬더니 음식물의 힘을 의지해서 달릴 힘이 생겼다. 
                          
  여자가 남자보다 우울증이 더 많다.
 남자가 신경전달 물질인 세로토닌이 2배 나오기 때문이란다. 
더 중요한 이유는 여자는 다이어트를 많이 한다. 
육아의 짐도 있다. 영양결핍, 또는 영양 실조에 걸릴 확률이 높다.
“먹는 것에 이상한 신조를 가진 분” “뭘 잘 안 먹는 분” 
“날카로운 분” 중에 우울증이 많다. 
영양부족도 그 원인 중의 하나다. 옛말이 맞다. 
“가리지 말고, 골고루 먹으라.” 
그래야 영양 균형이 생기고 건강해지는 것이다. 
햇빛 받아야 비타민D가 생성된다. 
몰라서 그렇지 더 많은 효과가 있을 것이다.
 정기적으로 예배 드리라. 새벽 예배만 나와도 달라진다.
 집 밖으로 나오라. 사무실 밖으로 나오라. 
               
2. 마음을 새롭게 하라.(영적 정비)
                   
  우울증 치료의 대세가 인지 치료다. 생각만 바뀌어도 건강해진다. 
“생각이 뇌의 호르몬을 변화시킨다.” 
              
  하나님은 엘리야에게 슬쩍 사명을 언급한다. 
“일어나 먹으라. 네가 갈 길을 다 가지 못할까 하노라”(왕상19:7) 
굴에 머무르니 “네가 어찌하여 여기 있느냐”고 다그친다. 
사명을 생각하라는 것이다. 
“기뻐하라” “관용을 모든 사람에게 알게 하라” 
“염려말고 기도하라.” 그러면 모든 지각에 뛰어난 하나님의 평강이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너희 마음과 생각을 지키실 것이다.(빌4:4-7)
 하나님의 뜻은 현재에 있지 않다. 하나님의 목적은 미래에 있다. 
"너희를 향한 내 생각을 내가 안다. 평안이요 재앙이 아니다.
 너희에게 미래와 희망을 주는 것이다.“(렘29:11) 
                    
3. 병든 영성을 버리라(자기 부인)
                      
  죽지 않은 자아가 문제다. 엘리야는 큰 일을 섬겼다. 
그런데 여전히 교만과 죽지 않은 자아가 있다.
 “자기는 열심이 유별나다”고 한다. “오직 나만 남았다”고 한다. 
교만이다. 남 판단이다. 정죄하는 마음도 있다. 
다른 사람 신앙을 판단한다. 좋니, 나쁘니 판단한다. 

  이유없이 오는 우울증이 아니었다. 
자신을 재점검하라는 하나님이 예비해 두신 시간이었다. 
언제나 내가 원수다. 죽지 않은 자아가 나를 망친다. 
          
  하나님 나라에는 버릴 것이 없다. 쓰레기통이 없다. 
선교 이후 우울증이 올 수 있다. 
일단 먹고 자라. 체력을 회복하라. 믿음을 재점검하라.
 인지치료하라. 마지막 원수가 자아다. 
자기 부인하고 다시 예수님을 따르라. 
이전보다 더 나은 모습으로 서 있게 될 것이다.   


전병욱 목사 컬럼

전병욱 목사 컬럼 연재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공지 “엔트로피를 깨는 권능[power]”(2019.4.12.금.전병욱 컬럼) 2024
공지 “엘리의 58세가 주는 의미”(2019.4.2.화.전병욱 컬럼) 3380
공지 “초조와 허둥댐을 이기는 길 - 기도”(2019.3.29.금.전병욱 컬럼)                   2368
공지 “한 데나리온의 의미 – 은혜의 지배”(2019.3.28.목.전병욱 컬럼) 2313
공지 “사명자에게는 억울함이 없다.”(2019.3.15.금.전병욱 컬럼) 5342
공지 “사람들이 죽어라 파벌을 만드는 이유”(2019.3.13.수.전병욱 컬럼) 2090
공지 “워라밸, 소확행은 말씀의 취지로 돌아가는 것이다.”(2019.3.8.금.전병욱 컬럼) 3202
공지 “뉴욕이 매력적인 이유”(2019.3.7.목.전병욱 컬럼) 2690
공지 “입체적 사고가 영적인 것이다.”(2019.2.26.화.전병욱 컬럼) 4191
공지 “자유를 주셨다는 것은 힘을 주셨다는 뜻이다.”(2019.2.21.목.전병욱 컬럼) 3322
공지 “깡통 신앙과 쇠기둥 신앙”(2019.2.15.금.전병욱 컬럼) 3869
공지 “듣는 선교”(2019.2.13.수.전병욱 컬럼) 1943
» “선교 우울증에서 벗어나는 길”(2019.2.8.금.전병욱 컬럼) 3298
공지 “노력하지 않는 것이 최선”(2019.2.6.수.전병욱 컬럼) 2446
398 “기도의 파워와 타이밍(power and timing)” (2014.10.1) 31779
397 “집 빨리 나가게 하는 방법” (2014.1.28 전병욱 목사) 30479
396 “시너지의 하나님, 합력의 하나님” (2013.4.20 전병욱 컬럼) 26554
395 “가장 초라하다고 느낄 때... 그때 쓰신다!”(2014.9.19) 전병욱 컬럼 25171
394 "창조주 하나님은 '공''가''고'의 하나님" (2013. 4.13 전병욱 컬럼) 1 23788
393 “술 담배하면서 예배 드려도 되나요?” (2014.3.14 전병욱 목사) 23262
392 “얼굴부터 회개하자!” - 2014.6.20 전병욱 목사 20146
391 “허밍버드(Hummingbird)와 알바트로스(Albatross)” (2014.2.28 전병욱 목사) 19492
390 “게으름은 어디서 오는가?” (2014.9.26) 전병욱 컬럼 18507
389 “저주를 두려워 말라. 힘이 되는 말을 해주라.” (2014.4.11 전병욱 목사) 17889
388 “예수님이 기뻐하지 않는 것” - 2014.7.4 전병욱 목사 17289
387 “뭘 하는 게 아니다. 바라보는 게 신앙이다.”(2017.9.8.금.전병욱 컬럼) 17209
386 “청소에는 힘이 있다.” (2014.2.7 전병욱 목사) 16580
385 “매력과 식상함은 종이 한 장 차이!” (2014.2.16 전병욱 목사) 16558
384 “다시 새벽의 기적을 맛보는 자리로!” (2014.3.21 전병욱 목사) 16219
383 “내가 망하면, 기쁘게 산다.(I must become less)” (2014.3.7 전병욱 목사) 16070
382 “순교자의 노래”(2014.8.8) 전병욱 컬럼 15646
381 “사랑받지 못하면 사고친다.” - 2014.6.13 전병욱 목사 15288
380 “실력이 있어야 중단되지 않는다.” (2014.4.6 전병욱 목사) 15017
379 “대안이 없어야 고난도 짧아진다.” - 2014.5.28 전병욱 목사 1501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Next
/ 20